2018 아시안게임 e스포츠 시범종목 채택, '게임학원' 찾는 학생들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시범 종목으로 e스포츠가 채택되면서 프로게이머를 지망하는 학생들이 ‘게임학원’을 찾고있다.

서울시 강동구 천호동에 위치한 KGA프로게이머아카데미는 현존하는 프로게이머 학원 중에서는 가장 신생학원이지만 현역 출신의 코치진, 체계화된 커리큘럼, 시설 등으로 많은 프로게이머 지망생들이 찾고 있는 학원이다.

아직까지 학원에서 게임을 배운다는 것에 대해 네티즌들은 ‘게임을 학원에서 배우는 것이 이해가 안된다., ‘돈이 아깝다.’ 등 부정적인 반응이 지배적이다. 하지만 게임이라는 것이 이제는 단순히 오락 콘텐츠가 아니라 세계적인 스포츠로 인정받으면서 이러한 부정적인 반응도 조금씩 바뀌고 있다.  이 학원을 다니는 모든 학생이 프로게이머를 지망하는 것은 아니다. 학생 중에서는 롤(리그오브레전드)을 못한다는 이유로 왕따를 당한다며 친구들한테 따돌림을 받고 싶지 않다며 수강하는 학생도 있다. 또한, 요즘 남아 중고등학생들이 모여서 하는 잡담의 대부분은 게임이다. 이처럼 게임은 단순히 오락의 수단이 아니라 생활의 일부이며 나아가 하나의 스포츠로서 자리를 잡고 있는 것.

KGA프로게이머아카데미 관계자는 ‘e스포츠의 시장 규모가 앞으로 크게 확대될 전망이며, 그 흐름에 맞추어 e스포츠 분야로 진출을 희망하는 학생도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늘어나는 학생들에 비해 아직까지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교육을 할 수 있는 교육 기관은 아직 많지 않기에 본 원에서 교육에 대한 지원을 물심양면으로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입장을 밝혔다.

KGA프로게이머아카데미는 현역 출신의 코치가 소수 정예로 차별화된 맞춤형 코칭으로 아시안게임 e스포츠 정식 종목인 리그오브레전드, 오버워치, 배틀그라운드 등의 종목에서 e스포츠 전문 인재의 발굴과 양성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KGA프로게이머아카데미에서 2018년 아시안 게임 e스포츠를 기념한 이벤트로 프로게이머를 지망하는 학생들에게 무료로 진로에 대한 컨설턴트 상담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벤트 기간 내에 등록하는 학생들에게는 수강료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더욱 자세한 내용은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출처: 데일리그리드 조남욱 기자

원문보기: http://www.dailygrid.net/news/articleView.html?idxno=90390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